인천시교육청,소아 및 청각장애학생 담당교사용 투명창 비말차단용 마스크 지원

오늘뉴스 | 기사입력 2022/08/17 [09:52]

인천시교육청,소아 및 청각장애학생 담당교사용 투명창 비말차단용 마스크 지원

오늘뉴스 | 입력 : 2022/08/17 [09:52]

 

인천광역시교육청


[오늘뉴스=노명복 기자] 인천광역시교육청은 유치원, 초등학교(1~4학년), 특수학교 및 특수교육지원센터에 투명창 비말차단용 마스크를 일정수량 지원한다고 17일 밝혔다.

코로나19로 실내 마스크 착용 의무가 지속되고 교사가 수업중에도 마스크를 착용해야 하는 상황에서 소아 및 청각장애학생들이 언어에 노출되는 기회가 감소해 그에 따라 언어발달이 지연된다는 문제점이 지속적으로 제기되어 왔다.

 

이에 시교육청은 교사뿐만 아니라 소아 또는 장애학생들과 상시적으로 의사소통하고 교육활동을 하는 모든 교직원이 사용하도록 투명창 비말차단용 마스크를 일정수량 지원한다.

이를 통해 마스크 착용에 따른 감염병 예방을 도모하고 교사의 입 모양과 표정 등이 보여 소아 및 장애학생의 언어발달과 교사-학생 간 의사소통 등 원활한 교육활동에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된다.

지원 대상은 인천 관내 공·사립 유치원, 초등학교, 특수학교 및 특수교육지원센터 등 총 670개 기관으로 1학급당 30매, 학교(기관)당 여유분 30매씩을 2학기 개학 전에 배부할 예정이다.

도성훈 교육감은 “투명창 비말차단용 마스크 배부를 통해 코로나19에서도 우리 아이들의 건강한 언어 및 사회성 발달 과정을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