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추홀구, 가을철 산림 내 불법행위 특별단속 추진

오늘뉴스 | 기사입력 2022/09/20 [20:03]

미추홀구, 가을철 산림 내 불법행위 특별단속 추진

오늘뉴스 | 입력 : 2022/09/20 [20:03]

[오늘뉴스=노명복 기자] 인천 미추홀구는 다음달 31일까지 가을철 산림 내 불법행위 특별단속을 한다.


구는 가을철 본격적인 임산물 수확기를 맞아 전문 채취꾼 및 등산객의 무분별한 임산물 굴·채취로 인한 산림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단속반을 편성했다. 특별단속 대상은 야생동물 생존권을 위협하는 도토리, 밤 등 산림 내 수실류를 무단 채취하는 행위다.

단속지역은 문학산과 승학산이며 적발되는 경우 ‘산림자원의 조성 및 관리에 관한 법률’에 따라 5년 이하 징역 또는 5천만 원 이하 벌금에 처해질 수 있다.

구 관계자는 “산림 내 도토리, 밤 등은 엄연히 주인이 있는 임산물로 소유자 동의 없이 채취하는 행위는 범죄행위”라며 “임산물 불법 채취로 형사처벌을 받지 않도록 주의해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