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정복 인천시장, 역대 최대 국비 확보 위해 연이어 국회 방문

인천시 주요 국비 및 현안사업 중앙부처와 국회 협조 요청 나서

오늘뉴스 | 기사입력 2022/11/08 [22:19]

유정복 인천시장, 역대 최대 국비 확보 위해 연이어 국회 방문

인천시 주요 국비 및 현안사업 중앙부처와 국회 협조 요청 나서

오늘뉴스 | 입력 : 2022/11/08 [22:19]

▲ 유정복 인천광역시장이 8일 2023년 국비확보를 위해 서울 여의도 국회를 방문해 추경호 기획재정부 장관과 악수하고 있다.  © 오늘뉴스



[오늘뉴스=노명복 기자] 유정복 인천시장이 지난 9월 28일 국회를 방문해 인천지역 국회의원들을 만나 국비지원을 요청한데 이어 다시 한번 국회를 찾아 내년도 국비확보를 위한 막바지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인천광역시는 유정복 인천시장이 11월 8일 국회를 방문해 중앙부처 장관과 국회 예결위 및 상임위 위원을 만나 국비확보와 지역 현안 해결을 위한 중앙정부와 국회의 적극적인 지원을 요청했다고 밝혔다. 또한, 유정복 시장은 지역 국회의원실을 방문해 내년도 국비 추가확보를 위한 주요 사업을 설명하고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했다.

지난 9월 2일 국회에 제출된 2023년도 정부 예산(안)에 인천시 내년도 국고보조금은 총 4조9,640억 원 규모가 반영됐다. 인천시는 당초 2023년도 국고보조금 목표액(4조 5,000억 원)은 초과 달성할 것으로 예상되나 지역 균형발전을 위한 사업에 국비 추가 확보가 필요하다는 입장이다.

특히, 서해5도 정주생활지원금(48억 원), 9.15 인천상륙작전기념 주간행사(28억 원), 캠프마켓 공원·도로부지 매입(118억 원), 송도9공구 아암물류단지 진입도로 개설공사(100억 원), 감염병 전문병원구축(23억 원) 등 5건, 317억 원은 인천시 지역발전을 위해 반드시 필요한 사업인 만큼 국회에서 국비가 증액될 수 있도록 건의했다.

또한, 세계 초일류도시 도약을 위한 인천시의 주요 현안사업으로 제물포 르네상스의 성공적 추진 지원, 가칭 제물포구·영종구·검단구 신설을 통한 2군 9구의 미래지향적 행정체제 개편, 경인전철 지하화 특별법 제정 및 제5차 국가철도망구축계획 반영, 경제자유구역 추가 지정, 세계적인 국제도시 위상 정립을 위한 2025 APEC 정상회의 및 재외동포청 인천 유치 지원, 수도권 쓰레기 매립지 종료를 위한 대체매립지 조기확보, 인천지역 도심내 군부대 이전 등 협력을 요청했다.

시는 지역 국회의원과의 전략적 공조를 통해 국비 확보에 총력을 다하고 있으며, 11월 중 시 중앙협력본부 내에 ‘국비확보상황실’을 운영해 국회 예결위 등 모니터링을 강화하고 국비 반영을 위해 적극 대응한다는 방침이다.

유정복 시장은 “12월 2일 정부 예산이 확정될 때까지 시장을 비롯해 간부 공무원들이 중심이 돼 정부 관계부처와 국회 예산결산위원회 위원실을 문턱이 닳도록 방문하고 설득해 우리 시 국비 사업이 최대한 반영될 수 있도록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