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안홍삼축제, 전라북도 최우수축제 ...4년 연속 선정

2020년부터 2023년까지 4년 연속


이영노 | 기사입력 2022/12/28 [19:02]

진안홍삼축제, 전라북도 최우수축제 ...4년 연속 선정

2020년부터 2023년까지 4년 연속


이영노 | 입력 : 2022/12/28 [19:02]

▲ 인삼.홍삼관련 업무 협의체 간담회   © 이영노

 

[오늘뉴스=이영노 기자]진안군 대표축제인 진안홍삼축제가 2023 전라북도 최우수축제로 선정됐다.

 

28일  진안홍삼축제는 지역축제육성위원회가 실시한 2022 전라북도 14개 시군 대표축제 심사에서 최우수 축제로 선정됐다.

 

이번 평가는 축제의 기획 및 콘텐츠, 축제 운영, 축제 발전역량, 축제의 효과 등 문체부 문화관광축제 지정 평가 기준에 의한 평가지표를 준용했다.

 

2016년 진안군 대표축제로 지정된 진안홍삼축제는 2020년도부터 문체부 문화관광축제와 전라북도 최우수축제로 선정된 후 4년 연속 그 명성을 이어오고 있다.

 

올해 홍삼축제는 지난 10월 7일 진안고원시장, 8일부터 10일 마이산 북부에서 4일간 펼쳐졌다.

 

대한민국 유일 홍삼특구답게 홍삼 관련 프로그램들이 행사장을 가득 채웠으며, 모든 연령층이 즐길 수 있는 프로그램을 구성해 축제를 방문한 관광객들에게 호평을 받았다.

 

특히 어린이들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은 홍삼축제의 향유계층을 중장년층에서 어린이 가족 단위 관광객들에게 확대하는 데 큰 역할을 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전춘성 군수는 “4년 연속 전라북도 최우수축제 선정은 축제를 준비해주신 축제추진위원들의 노력과 축제 관계자분들의 헌신이 있어 가능했다”며 “ 부족한 점을 개선하여 더욱 활성화시키겠다. 라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진안홍삼축제, 전라북도 최우수축제 선정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