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산군 삽교읍 인구, 6년만에 2배로 증가..31년만에 1만5천명 돌파 !

오늘뉴스 박상진 기자 | 기사입력 2023/07/31 [09:40]

예산군 삽교읍 인구, 6년만에 2배로 증가..31년만에 1만5천명 돌파 !

오늘뉴스 박상진 기자 | 입력 : 2023/07/31 [09:40]

 

[오늘뉴스 박상진 기자]

 

  가수이자 화가로 유명한 조영남 작가와 배우 최주봉의 고향인 충남 예산군 삽교읍의 인구가 7월 27일 기준 1만5천명을 돌파했다고 예산군이 31일 밝혔다.

 

 7월 27일 기준 삽교읍 인구는 1만5005명(외국인 포함)으로 이는 1992년 인구 1만5000명이 붕괴된 이후 31년 만에 다시 기록한 수치다.

 

 삽교읍은 내포신도시 예산권역 공동주택(아파트) 입주가 시작되면서 전입인구와 출생아 수가 꾸준히 증가해 2017년 7586명이던 인구가 6년 만에 2배 증가했다.

 

 또한 앞으로도 2000세대 이상의 아파트 입주가 남아있어 인구 증가는 당분간 계속될 전망이다.

 

 이와 함께 군의 인구증가를 위한 다양한 시책 역시 주목받고 있다.

 

 민선8기 예산군은 ‘인구 증가’를 가장 큰 목표로 내걸고 올해를 ‘인구증가의 원년’으로 삼은 가운데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특히 올해부터 인구정책 기본계획을 수립해 인구유입 정책을 강화하고 지방소멸대응기금 사업을 시행해 정주 인구 및 생활 인구 확보에 힘쓰고 있다.

 

 또한 전입지원 정책 강화를 위해 △전입학생 기숙사비 지원 신설 △학생 생활용품비 지원 대상자 고등학생까지 확대 △다자녀 가구 3자녀에서 2자녀로 변경 △청년전입근로자 정착지원금 지원 △국적취득자 지원금 등을 추진하고 있다.

 

 앞으로도 군은 인구 증가를 위해 △충남 내포혁신도시 공공기관 유치 △산업단지 조성 △맞춤형 전입시책 △출산장려시책 등을 적극 추진할 계획이다.

 

 최재구 예산군수는 “인구증가를 위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는 가운데 삽교읍 인구가 1만5000명을 회복하게 돼 매우 기쁘다”며 “앞으로도 모두가 살고 싶고 살기 좋은 예산군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오늘뉴스 박상진 기자] 시민의 알권리를 위해 노력하겠습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