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안에서 전국 돌조각 작가 대상 팸투어 진행

지역 관광명소 방문, 돌조각 작품의 우수성 알려

이영노 | 기사입력 2023/08/28 [17:19]

진안에서 전국 돌조각 작가 대상 팸투어 진행

지역 관광명소 방문, 돌조각 작품의 우수성 알려

이영노 | 입력 : 2023/08/28 [17:19]

▲ 전라북도 관광마케팅 종합지원센터, 진안에서 전국 돌조각 작가 대상 팸투어 진행  © 이영노

 

[오늘뉴스=이영노 기자]진안군은 전라북도 관광마케팅 종합지원센터에서 주최한 전국 돌조각 작가 대상 팸투어가 성황리에 마무리 됐다.

 

28일  팸투어는 전국의 돌조각 작가들이 진안군 관광명소를 방문해 추후 이어질 돌 문화 비엔날레의 작품 활동에 군 관광자원의 요소를 활용한 작품을 제작해 홍보하는 계기로 마련됐다.

26일~27일 이틀간 이어진 팸투어는 진안군 대표 관광지를 견학하는 시간을 가졌다.

 

첫 날에는 국가지질공원인 운일암반일암을 방문해 진안군을 홍보할 수 있는 요소를 작품에 담기 위한 방법 찾기에 머리를 맞댔다.

 

둘째날은 진안 마이산 탑사를 방문해 석재산업의 우수성을 알리기 위한 시간을 가졌다.

 

마이산 탑사에서 폭퐁우에도 무너지지 않는 80여 개의 돌탑들로 이루어진 장관을 보며 긴 세월 그 모습을 유지하고 있는 신비의 돌탑들을 보고 영감을 받아갔다.

 

팸투어에 참가한 한 돌조각 작가는 “운일암반일암의 기암괴석과 크고 작은 폭포를 보고 영감을 얻고 있다”라며 “작품활동이나 전시회 구성을 생각하는 데에 있어 돌에 관심이 많은데 이번 기회로 알게 된 진안의 관광지를 통해 돌 문화의 다양성을 알릴 생각”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