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관광공사, 글로벌 관광 허브 도시 실현

인천의 고유·특화 자원 활용 … 팬데믹 이후 잠재된 관광수요에 적극 대응할 것

오늘뉴스 | 기사입력 2024/01/26 [15:04]

인천관광공사, 글로벌 관광 허브 도시 실현

인천의 고유·특화 자원 활용 … 팬데믹 이후 잠재된 관광수요에 적극 대응할 것

오늘뉴스 | 입력 : 2024/01/26 [15:04]

[오늘뉴스=노명복 기자] 인천관광공사가 글로벌 관광 허브 도시 실현을 위한 2024년 공사 경영 목표와 추진 전략을 발표했다.


인천광역시는 유정복 시장이 1월 26일 송도에 위치한 관광기업지원센터에서 인천관광공사 2024년 주요 업무계획과 현안 사항을 논의하고, 직원들과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고 밝혔다.

인천관광공사는 팬데믹 이후 잠재되어 있던 관광수요가 분출되는 시점, 전략적인 마케팅을 통해 국내․외 관광객 유치를 확대할 계획이다.

또한 야간관광, 인천 섬 살아보기 등 인천의 고유·특화 자원을 활용한 관광상품 운영을 통해 ‘찾고 싶은 관광도시 인천’의 인지도를 높일 예정이다.

의료관광객 유치에도 힘을 쏟는다.

MICE 수용 창출 확대 및 의료·웰니스 관광 활성화를 위해 2024 코리아 마이스 엑스포 개최를 지원하고, 재외동포청 및 해외거점을 활용해 의료관광객을 유치할 계획이다.

또한, 올해 상반기로 예상되는 2025 APEC 정상회의 개최도시 결정을 앞두고 인천시와 함께 전방위 홍보 활동에 힘을 보태기로 했다.

유정복 인천시장은 “제물포 마중물 역할 및 원도심 활력을 위한 상상플랫폼의 조기 안정화를 기대하며, 인천만의 매력 콘텐츠 발굴, 고유·특화 자원 활용, 평화·안보관광 특화상품 개발 등을 통해 공사의 핵심 사업들을 성공적으로 수행하여 인천 경제의 성장동력으로 삼을 수 있도록 노력 해 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이날 유정복 시장은 관광이 본격적으로 재개되는 시점, 선도적인 노력을 통해 국내·외 관광객을 적극 유치하고, 상상플랫폼 등 우리 시 역점과제인 제물포르네상스 사업을 선도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인천관광공사의 노력과 열정에 대해 격려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