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의회 방한일 운영위원장, 퇴직교원 봉사단체 ‘삼락회’ 지원 조례 대표 발의

박상진 기자 | 기사입력 2024/02/01 [11:34]

충남도의회 방한일 운영위원장, 퇴직교원 봉사단체 ‘삼락회’ 지원 조례 대표 발의

박상진 기자 | 입력 : 2024/02/01 [11:34]

▲ 방한일 충남도의원   © 박상진 기자

[오늘뉴스=박상진 기자]

 

 

충남도의회가 퇴직한 교원들로 구성된 한국교육삼락회 지부인 충남교육삼락회의 교육봉사활동 지원 근거를 마련했다.

 

충남도의회는 방한일 의원(예산국민의힘)이 대표발의한 충청남도교육청 한국교육삼락회 육성 및 지원에 관한 조례안1일 상임위를 통과했다고 밝혔다.

 

퇴직교원 평생교육활동 지원법에 기초한 이번 조례안은 전국 최초로 발의되었으며, 충남에서 근무하다 퇴직한 교원들이 충남교육삼락회활동을 통해 지역 청소년 선도 및 학부모교육 지원 등 평생교육 봉사활동을 할 수 있는 지원 근거를 명시했다. 충남교육삼락회의 책무와 사업, 보조금 지원 근거 등을 마련해 삼락회 활동을 더욱 활성화시키고 사회공익 증진에 기여하기 위해 조례가 발의됐다.

 

충남교육삼락회는 1969년 처음 설립되어 지금까지 55년여간 충남의 지역발전과 사회공익 증진을 위해 퇴직교원들이 교육봉사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방한일 의원은 최근 아동학대, 교권추락 등으로 교원들이 힘들고 어려운 상황임에도 불구하고 퇴직 교원들이 이렇게 봉사를 할 수 있음은 그들이 과거 선생님이었다는 자부심을 갖고 있기 때문이라며 이번 조례 제정으로 퇴직교원의 교육봉사활동이 활성화되고 지속적으로 이어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오늘뉴스 박상진 기자] 시민의 알권리를 위해 노력하겠습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