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의회 이택수 의원, 고양시에 고봉산 공원화 계획 검토 요청

“한씨 미녀 스토리텔링 통해 조명탑·자연공원 조성해야”

오늘뉴스 | 기사입력 2024/02/07 [16:57]

경기도의회 이택수 의원, 고양시에 고봉산 공원화 계획 검토 요청

“한씨 미녀 스토리텔링 통해 조명탑·자연공원 조성해야”

오늘뉴스 | 입력 : 2024/02/07 [16:57]

 

▲ 이택수 의원(국민의힘, 고양8)


[오늘뉴스=노명복 기자] 경기도의회 도시환경위원회 소속 이택수 의원(국민의힘, 고양8)은 고양상담소에서 고양시청 도시계획정책관에게 ‘고봉산 공원화 계획’ 검토를 공식 요청했다고 7일 밝혔다.

고봉산은 고양시 일산동구에 위치한 해발 208m의 높은 산으로, 춘향전의 모태가 된 고구려 안장왕과 백제 한주 미녀와의 애절한 상봉 이후 봉화를 올렸다는 설화가 깃든 명산이다.

그러나 고봉산의 총면적 1,494,081㎡ 중 국공유지 비율은 7%로 이중 국유지 6%는 산 정상에 통신탑 등으로 사용되고 있고, 나머지 사유지 93%는 개인과 종중, 법인 등이 둘레길 사용에도 반대해 주민들의 이용에 불편이 가중되고 있다.

이택수 의원은 “고양시 내 어느 곳에서도 쉽게 볼 수 있는 산 정상의 통신용 철탑에 ‘희망의 에펠탑’을 상징하는 조명시설을 설치하고, 주변부의 나머지 보안시설도 연중행사나 일정한 시간을 정해 개방할 필요가 있다”며 “기존에 거미줄처럼 좁게 얽힌 등산로를 정비하고, 스토리텔링을 통해 자연공원으로 조성하는 방안을 검토해달라”고 요청했다.

이 의원은 이어 “고봉산 부활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이미 경기도비 15억 원을 확보해 고봉산 입구인 안곡습지공원과 소개울공원 일대에 황토길과 공원화 사업을 추진 중”이라며 “연세대 삼애캠퍼스와 국민은행 연수원 등도 주차장과 창업클러스터, 실버복합타운, 시민공원 등 편의시설로 개발할 수 있는지 검토해볼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