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아트센터, <춘흥(春興) - 봄을 담다, 예를 닮다> 무대에 올린다

궁중예술부터 농악까지 예인들의 다채로운 전통예술 무대

김세정 | 기사입력 2022/03/21 [12:45]

경기아트센터, <춘흥(春興) - 봄을 담다, 예를 닮다> 무대에 올린다

궁중예술부터 농악까지 예인들의 다채로운 전통예술 무대

김세정 | 입력 : 2022/03/21 [12:45]

▲ 공연 홍보 포스터  © 오늘뉴스


[오늘뉴스=김세정 기자] 경기아트센터가 오는 3월 30일 (수), 31일 (목) 이틀간 <춘흥(春興) -봄을 담다, 예를 닮다> 를 소극장에서 공연한다. 

 

매월 마지막 주는 평등한 문화 환경 조성과 도민의 문화향유 기회 확대를 위한 ‘경기도 문화의 날’ 주간으로, 경기아트센터는 3월 경기도문화의날을 맞아 한국 전통 춤을 기반으로 활동하고 있는‘느루무용단’과 함께 전통 예술 무대를 기획하여 도민들에게 선보인다.

 

이번 공연은 ‘춘흥(春興)’을 주제로 하며, 봄을 맞이하는 즐거움을 우리 춤에 한껏 담아냈다. 느루무용단은 ‘승무’, ‘살풀이’, ‘진도북춤’, ‘춘앵전’ 등 다채로운 전통춤을 선보이며 우리 전통 가락·몸짓에 담긴 흥과 멋을 무대에서 한껏 펼쳐낼 예정이다. 

 

서로 다른 세대의 무용수들이 함께 하는 공연이라는 점도 눈여겨볼만하다. 30일 공연 ‘춘향(春香)’은 중견 전통예술인들의 무대, 31일 공연 ‘춘풍(春風)’은 신진 전통예술인들의 무대로 구성하여 관객들은 날짜별로 서로 다른 매력의 공연을 즐길 수 있다.

 

느루무용단은 지속적인 전통춤 연구와 무대화 작업을 통해 전문 춤꾼들의 사회적 가치와 기여를 높이는데 앞장서고 있다. 특히 이번 공연과 같이 중견 전통 예술인들과 젊은 전통 예술인들의 협업이 담긴 무대를 통해 앞 세대 예술인들이 일구어낸 자산을 다음 세대로 전승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공연 관계자는 “3월 경기도문화의날을 맞아 봄의 따뜻한 기운과 생동감을 담은 우리 전통 춤 공연을 준비했다”며 “도민들이 신명나는 우리 가락과 춤 공연을 통해 코로나19로 지친 마음을 달랠 수 있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모든 공연 관람객에는 경기도문화의날 티켓 할인 혜택 (티켓가 50%할인)을 제공하며, 공연 예매는 경기아트센터 홈페이지 (www.ggac.or.kr)에서 가능하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