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60세 이상 도민 코로나19 백신 4차 접종률 31.8%… “접종 참여 당부”

오늘뉴스 | 기사입력 2022/06/08 [20:25]

경기도, 60세 이상 도민 코로나19 백신 4차 접종률 31.8%… “접종 참여 당부”

오늘뉴스 | 입력 : 2022/06/08 [20:25]

[오늘뉴스=노명복 기자] 경기도는 60세 이상 고령층 도민의 코로나19 백신 4차 접종률이 31.8%에 그친다며, 위중증 및 사망 예방을 위해 적극적인 접종 참여를 당부했다.

 

정부가 지난 14일부터 60세 이상 연령층을 대상으로 코로나19 백신 4차 접종을 시행한 가운데 8일 0시 기준 60세 이상 경기도민 중 4차 접종자는 87만 5천633명으로, 접종 대상자(3차 접종 후 최소 4개월 경과한 인원) 대비접종률은 31.8%다. 인구 대비 접종률은 28.6%다.

 

도는 코로나19 확진자가 감소 추세이지만 여전히 사망자 대부분이 60세 이상이고 특히 80세 이상이 전체 사망자의 61%(경기도 6월 5~11일 기준)를차지하고 있어 위중증과 사망 예방을 위해 고령층의 4차 접종이 필요하다고설명했다. 또한 도는 4차 접종을 먼저 시작한 이스라엘의 연구 결과, 60세 이상 고령층 대상으로 4차 접종을 한 경우 3차 접종보다 중증질환 발병률이3배 낮았다고 덧붙였다.

 

60세 이상 연령층 4차 접종 대상은 3차 접종 후 최소 4개월(120일) 경과 시점부터 접종할 수 있고, 화이자나 모더나와 같은 mRNA백신(기본 선택사항) 또는 노바백스 백신으로 접종할 수 있다. 접종 예약은 사전예약 누리집(ncvr.kdca.go.kr)에서 사전 또는 당일 접종 예약하면 된다. 스스로 예약이 어려운 고령층은 누리집을 통한 대리 예약이나 전화(1339, 지자체콜센터)로도할 수 있다.

 

류영철 경기도 보건건강국장은 “오미크론 변이의 유행에도 코로나19 백신 접종은 본인과 가족의 건강을 지키기 위한 가장 효과적이고 중요한 방법”이라며 “60세 이상 어르신은 중증 예방을 위해 하루라도 빨리 4차 접종을 받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