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대, 공공의대 설립 시민 서명 캠페인 선포식 개최

오늘뉴스 | 기사입력 2023/05/09 [22:25]

인천대, 공공의대 설립 시민 서명 캠페인 선포식 개최

오늘뉴스 | 입력 : 2023/05/09 [22:25]

▲ 인천대 공공의대 설립 시민 서명 캠페인 선포식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오늘뉴스



[오늘뉴스=노명복 기자] 국립인천대학교(총장 박종태)는 9일 인천대학교에서 「인천시 공공의료 강화와 인천대 공공의대 설립 범시민협의회」(이하 범시민협의회)주최로 공공의료 강화와 인천대 공공의대 시민 서명 캠페인 선포식을 개최했다. 

 

인천대 축제가 시작되는 첫날 진행된 이번 행사는 1000여 명의 학생과 시민, 범시민협의회 대표들이 모인 가운데 유정복 인천광역시장, 인천사랑운동시민협의회 황규철 회장, 인천대학교 박종태 총장의 축사와 인천광역시와 범시민협의회간 업무협약(MOU), 시민 서명 캠페인 순으로 진행되었다. 

 

인천시와 범시민협의회간 체결된 이번 업무협약은 인천의 열악한 공공의료를 강화하고 인천대에 공공의대를 설립하는 내용으로 유정복 인천시장과 범시민협의회 상임공동대표인 박종태 인천대학교 총장과 황규철 인천사랑운동시민협의회장이 서명하였고, 인천평화복지연대, 인천경실련, 인천광역시새마을회 등 범시민협의회 공동대표들이 함께 했다.

 

한편 인천대학교는 그동안 시민 토론회, 캠페인 등을 통해 공공의대의 필요성을 지속적으로 알려왔고 14만 6천여 명의 서명을 받았다. 올 초에는 전문가 및 시민들이 함께 참여하는 “공공의료 강화와 인천대 공공의대설립 범시민협의회”을 결성하였고, 지난 4월 12일에는 김교흥 국회의원과 허식 인천시의회의장 등과 함께 인천대 공공의대 설립을 촉구하는 기자회견을 했다.

 

이에 앞서 지난 3월 28일에는 인천광역시의회(의장 허식 의원)에서 장성숙 의원이 대표발의한“인천대 공공의대 설립 촉구결의안”이 채택되었고, 최근에는 인천광역시에서 기획조정실장을 단장으로 하는 “인천대 공공의대 설립지원 TF”를 구성하여 인천대 공공의대 설립을 위한 인천광역시의 적극적인 행보를 보였다. 

 

이번 행사에서 인천시와 범시민협의회 그리고 인천대학교가 함께 서명운동 및 캠페인을 공식적으로 선포함으로써 향후 민‧관‧산‧학이 유기적으로 협력하여 인천지역의 열악한 의료 인프라와 의료 불균형을 개선하고 감염병 예방과 치료를 위한 인천대 공공의대 설립에 박차를 가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범시민협의회는 올해 국회 토론회, 인천대 공공의대와 인천의료원의 상생발전 토론회, 인천대 공공의대 타당성 연구 및 보고회를 갖고 11월경 인천시민의 서명지를 국회 및 정부 등에 전달하고 인천시민의 뜻을 전달할 예정이다.

 

한편 인천대학교는 5월 9일부터 11일까지 국립대 전환 10주년을 맞아 명예교수&총동문회의 홈커밍데이, 10주년 기념 축제 「유니온」, 지역주민과 함께하는 프로그램 등 다양한 부대행사를 개최하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