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최신 주소정보 안내도 4월 1일부터 누리집에서 제공

2019년 제작 이후 5년만, 신설도로·도시개발사업 등 반영

오늘뉴스 | 기사입력 2024/03/28 [16:50]

인천시, 최신 주소정보 안내도 4월 1일부터 누리집에서 제공

2019년 제작 이후 5년만, 신설도로·도시개발사업 등 반영

오늘뉴스 | 입력 : 2024/03/28 [16:50]

 

▲ 인천시, 최신 주소정보 안내도


[오늘뉴스=노명복 기자] 인천광역시는 4월 1일부터 신설 도로 및 도시개발사업 변경 사항 등을 반영한 최신 주소 정보 안내도를 시 누리집을 통해 제공한다고 밝혔다.

기존에 제작된 안내도는 2019년에 제작된 것으로, 이번 안내도는 이후 새로 생긴 이음대로·검마루로 등 도로는 물론, 도시개발사업 등 최신 자료를 기반으로 갱신했다.

특히 기존 안내도는 종이지도로 제작돼 있어 시민들은 방문 수령해야하는 불편함이 있었으나, 새로운 안내도는 전자파일(JPG 등) 등 다양한 형태로 제공돼 편의성이 높아졌다. 다만, 고령층 등도 디지털 소외계층을 위해 종이지도 500부도 별도로 제작해 제공한다.

또한 안내도는 주소정보 관리시스템 자료를 반영해 인천시 전체 도로명을 한눈에 볼 수 있도록 제작했으며, 최근 추진된 도시개발사업과 산업단지, 공공기관, 공원 등을 수록했다. 또한 오는 2026년 7월 출범하는 인천시 행정체제개편(2군ㆍ8구→2군ㆍ9구) 행정구역도 반영했다.

내달 1일부터는 인천시 누리집에서 다운로드 할 수 있어 이용 및 활용성을 높였으며, 앞으로 경미한 수정 사항은 즉시 반영해 최신성을 확보할 예정이다.

최태안 인천시 도시계획국장은“이번에 제작된 주소정보안내도는 시민의 위치 찾기 편의성 향상 및 각종 행정업무에도 많이 활용될 것으로 기대한다”며“앞으로도 시민의 다양한 요구를 반영하여 최신의 주소정보안내도 제공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