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동구, 청사 담장 허물기 사업 기공식 개최

오늘뉴스 | 기사입력 2019/12/06 [15:01]

남동구, 청사 담장 허물기 사업 기공식 개최

오늘뉴스 | 입력 : 2019/12/06 [15:01]

▲ 이강호 남동구청장이 담장 허물기 기공식 행사에 참석해 인사말을 하고 있다.     © 오늘뉴스


[오늘뉴스=노명복 기자] 남동구가 6일 구 청사 담장 허물기 사업 기공식을 개최했다.

 

기공식에는 이강호 남동구청장을 비롯해 최재현 구의회 의장, 윤관석 국회의원, 시의원, 구의원 등 주요 내, 외빈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사업 추진경과 보고, 담장 허물기 등의 행사가 진행됐다.

 

▲ 남동구 청사 담장 허물기 사업 기공식 행사가 열리고 있다.     © 오늘뉴스

 

담장 허물기 사업은 구청을 찾는 주민들에게 쉴 수 있는 공간을 제공함과 동시에 구청으로의 접근성을 높이기 위해 마련됐다.

 

 구는 청사 앞 소로 2-12호선을 공공공지로 변경해 구청과 공원과의 연계성을 강화하고, 담장을 허물어 이용자들의 편의를 도모하기 위한 사업으로 구비 3억 5천만원의 사업비가 투입된다.

 

지난 8월에 지구단위계획 및 도시관리계획 입안을 시작으로 9월에 도시계획위원회 및 도시건축공동위원회 심의를 거쳐 도로가 폐지되고, 공공공지가 신설됐다. 또 10월부터 11월까지 실시계획인가 공고 및 협의를 거쳐 사업을 착공해 12월에 준공할 예정이다.

 

담장 허물기 사업은 권위적이고 폐쇄적인 이미지로 인식되던 담장을 허물어 주민들에게 돌려줌으로써 아름다운 소통의 공간으로 탈바꿈시키는 사업이다.
 
이강호 구청장은“철제 담장이 사라진 자리에 휴식공간이 생기면 주민들도 더욱 편안한 마음으로 구청을 찾을 것이며, 담장이 없어진 내년부턴 마음의 담장까지 모두 허물고 주민들을 맞이할 생각”이라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