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동구, 장애인생산품 우선 구매 적극 추진

오늘뉴스 | 기사입력 2020/09/16 [14:40]

남동구, 장애인생산품 우선 구매 적극 추진

오늘뉴스 | 입력 : 2020/09/16 [14:40]

 

인천광역시_남동구청


[오늘뉴스=노명복 기자] 인천시 남동구는 최근 부구청장 주재 회의를 열어 구청 내 중증장애인 생산제품 우선 구매 현황을 파악하고 구매 실적을 높일 수 있도록 적극 독려했다고 15일 밝혔다.

장애인생산품 우선구매 사업은 장애인 생산품에 대한 편견을 없애기 위한 사업으로 중증장애인생산품 우선구매특별법에 의해 매년 기관은 총 구매액의 1%를 의무적으로 구매해야 한다.

구는 한 달에 한 번씩 구매 실적을 정리해 실적이 부진한 본청 부서와 동 주민센터에 협조를 요청할 방침이다.

오호균 부구청장은 “공공기관 구매 가능 품목이 매우 제한적이어서 의무구매율 달성이 쉽지만은 않다”며 “그러나 전년대비 꾸준히 실적이 오르고 있으며 올해는 법정 의무 구매율을 초과 달성할 수 있도록 적극 독려할 방침”이라고 덧붙였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