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동구 보건소, 지하철역 입구 흡연 집중단속

오늘뉴스 | 기사입력 2019/12/04 [11:04]

남동구 보건소, 지하철역 입구 흡연 집중단속

오늘뉴스 | 입력 : 2019/12/04 [11:04]


[오늘뉴스=노명복 기자] 남동구(구청장 이강호)는 이달 4일부터 13일까지 지역 내 지하철역 입구 금연지도단속을 한다.

 

4일 구에 따르면 금연지도원 및 공무원을 비롯해 6개조 14명이 남동구 금연환경 조성에 관한 조례에 의거 위반행위를 지도·단속한다.

 

지하철역 입구 10m 이내는 남동구 금연 조례에 따른 금연구역으로 지하철역 출입구 62곳을 대상으로 실시한다.

 

단속반은 지하철역 입구 10m 내 흡연행위와 신종 액상형 전자담배 점검 및 홍보 등을 중점으로 점검한다.

 

구 관계자는 “지속적인 금연홍보와 금연구역 지도·점검으로 담배연기 없는 쾌적하고 건강한 남동구를 만들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