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대 국성호 교수팀, 초미세먼지는 태아에 악영향...학계주목

임산부가 초미세먼지 노출될 경우 태아의 폐, 장기들에 활성산소 및 염증을 유발

이영노 | 기사입력 2019/12/04 [11:12]

전북대 국성호 교수팀, 초미세먼지는 태아에 악영향...학계주목

임산부가 초미세먼지 노출될 경우 태아의 폐, 장기들에 활성산소 및 염증을 유발

이영노 | 입력 : 2019/12/04 [11:12]

▲ 국성호 교수     © 이영노

[오늘뉴스/이영노 기자]전북대학교 국성호 교수팀(대학원 생리활성소재과학과)과 송미정 교수팀(자연과학대학 지구환경과학과)이 임신 중 초미세먼지 노출에 따른 태아 및 생후 동안 조혈줄기세포 발달과 노화기전을 밝히면서 세계 학계로부터 주목을 받고 있다.

 

이번 연구결과는 임산부가 초미세먼지에 노출될 경우 혈액을 통해 태아의 폐뿐만 아니라 다른 장기들에 활성산소 및 염증을 유발하는 증상들이 생후에도 지속성을 보이며, 결국 조혈줄기세포 노화 및 골수증식성 장애를 초래할 수 있는 근거를 ‘미세먼지분사 장치(ACS)’를 이용해 제시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전북대,국성호,초미세먼지,태아영향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