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동구, 인천시 군구평가 2년 연속 종합1위‘영예’

이강호 남동구청장 “주민과 직원 모두가 하나 되어 이룬 성과”

오늘뉴스 | 기사입력 2020/02/05 [11:46]

남동구, 인천시 군구평가 2년 연속 종합1위‘영예’

이강호 남동구청장 “주민과 직원 모두가 하나 되어 이룬 성과”

오늘뉴스 | 입력 : 2020/02/05 [11:46]
   이강호 남동구청장이 지난해 7월1일 장애인 복지시설을 방문해 시설관계자들과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오늘뉴스=노명복 기자] 올해도 인천지역 1등 지방정부는 ‘남동구’인 것으로 나타났다.

3일 인천시와 남동구에 따르면 최근 시에서 실시한 2020년 군·구 행정실적 종합평가에서 ‘남동구’가 대상을 차지했다.

남동구는 2019년 대상을 수상한데 이어 ‘2년 연속 종합1위’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이번 종합평가는 인천시가 지난해 시정 주요시책 중 군·구가 수행하는 위임 사무 및 보조금 지원업무 중 27개 시책사업과 특수분야 3개 시책을 대상으로 실시됐다.

종합평가 결과 1위 남동구, 2위 서구, 3위는 연수구인 것으로 확인됐으며 남동구는 27개 시책 중 26개 사업이 모두 순위권 안에 들어 타구와 큰 격차를 벌이며 종합 1위의 영예를 안았다.

남동구의 시책순위를 자세히 살펴보면 특수 분야를 제외한 27개 시책사업 중 1위가 15개, 2위가 10개, 3위 1개로 과반 이상이 1위를 차지하는 이례적인 성과를 달성했으며 보건복지 및 환경녹지 분야는 5개 지표 중 4개가 1위를 차지하는 기염을 토하는 등 인천 10개 군구 중 최고의 지자체임을 다시 한 번 공고히 했다.

이번 군·구 행정실적 종합평가 대상 수상으로 남동구는 인천시로부터 특별조정교부금 3억2천5백만원을 확보했다.

특별조정교부금은 구민의 삶의 질을 향상시키기 위한 다양한 사업에 쓰일 예정이다.

이강호 남동구청장은 “이번 군·구 행정실적 종합평가 1위는 어려운 여건 속에서 전 직원과 주민이 하나 되어 이루어낸 뜻깊은 성과” 라며 “앞으로도 주민과 소통하며 발로 뛰는 현장 행정으로 행복한 삶을 함께 하는 희망찬 남동구를 만들어 가는데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