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제61회 한국민속예술제 참가작품 선정

일반부 강화용두레질소리보존회, 청소년부 은율탈춤

오늘뉴스 | 기사입력 2020/06/29 [08:55]

인천시, 제61회 한국민속예술제 참가작품 선정

일반부 강화용두레질소리보존회, 청소년부 은율탈춤

오늘뉴스 | 입력 : 2020/06/29 [08:55]

 


[오늘뉴스=노명복 기자] 인천시는 제61회 한국민속예술제에 인천시를 대표해 참가할 작품을 선정해 발표한다고 밝혔다.

이번 대회는 민속예술의 보존·전승 및 활용을 통한 풀뿌리 문화 저변 확대를 위해 매년 개최하는 행사로 올해에는 문화체육관광부와 충청남도, 공주시가 주최하고 한국문화예술위원회가 후원하며 오는 10월 8일부터 11일까지 4일간 충청남도 공주시 아트센터 고마에서 전국 17개 시·도 및 이북5도 등 33개팀이 참가할 예정이다.

이번 참가작품 공모전에는 일반부와 청소년부 등 2개 부문으로 접수를 받았으며 총 5개 단체가 응모했다.

지난 6월 16일 참가작품 선정 심의위원회에서 심사한 결과, 일반부 강화용두레질소리보존회 ‘열두가락의 맥 강화용두레질소리’와 청소년부 얼쑤 ‘은율탈춤’이 참가작품으로 선정됐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