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경찰청, 국제로타리 3670지구와 업무협약 체결

사회적 약자와 범죄피해자 보호․지원을 위한 협업체계 구축

이영노 | 기사입력 2021/01/26 [09:34]

전북경찰청, 국제로타리 3670지구와 업무협약 체결

사회적 약자와 범죄피해자 보호․지원을 위한 협업체계 구축

이영노 | 입력 : 2021/01/26 [09:34]

진교훈 청장과 곽인숙 총재  © 이영노



[오늘뉴스 이영노 기자] 전라북도경찰청(청장 진교훈)은 사회적약자 보호 및 범죄피해자 지원을 위해 국제로타리3670지구와 업무협약을 체결하였다.

 

이번 업무 협약은 양 기관이 사회적약자 보호·지원을 위한 협력체계를 강화하고, 사회 안전망 확대를 위해 이뤄졌다.

 

이날 성․가정․학교폭력, 학대 등 범죄 피해자와가족에 대한 보호·지원을 강화해 나갈 예정이다.

 

한편, 국제로타리 3670지구는 지난해부터 전북경찰청에서운영해 온 「피해자지원위원회*」에 참여하여사회적 약자에게경제적 지원을 해 주고 있으며, 이번 협약을계기로 지원에 더 큰 힘을 보탤 것으로 기대된다.

 

전북청은 이번 협약을 계기로, 코로나19 장기화 등으로 인해 밖으로 드러나지 않는 긴급 위기가정 등 사회적약자를 발굴하고, 선제적 보호․지원을 통해 가정이 안전한 전북 만들기에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진교훈 청장은 ”지역사회와 이웃사랑 봉사활동에앞장서고 있는 국제로타리 3670지구와 협약을 맺게 되어 든든하다“며 ”앞으로도 피해자 보호․지원을 위해 많은 성원과 동참을 부탁한다”고 말했다.

 

곽인숙 총재는 “국제로타리 3670지구의 인적․물적인프라를 최대한 활용하여 사회적 약자의 범죄 피해 회복을 위해 협업하며 노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전북경찰청,진교훈,곽인숙 총재,국제로터리,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