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산경찰,왕궁농협 직원 표창장...보이스피싱 범인 검거 유공

김호병(74년생,남,자영업도 포상금...100만원씩 여러번 송금되는 상황이 예사롭지 않아신고

이영노 | 기사입력 2022/04/29 [18:37]

익산경찰,왕궁농협 직원 표창장...보이스피싱 범인 검거 유공

김호병(74년생,남,자영업도 포상금...100만원씩 여러번 송금되는 상황이 예사롭지 않아신고

이영노 | 입력 : 2022/04/29 [18:37]

▲ 보이스피싱 범죄에 적극 대처해주신 유공자 두 분  © 이영노

[오늘뉴스=이영노 기자] 익산경찰서(서장 최규운)는 29일 서장실에서 보이스피싱 피의자 검거에 크게 기여한 김호병(74년생,남,자영업)씨와 왕궁농협 직원 A씨에게 감사장과 신고포상금을 각각 전달했다.

 

이날 감사장을 받은 김 씨는 운영하는 식당 앞 노상에서 현금을 건네주는 상황을 목격하고 보이스피싱 범죄를 의심하여 현금수거책 피의자를붙잡고 112에 신고하여 출동한 경찰관에게 인계하였다.

 

또, 왕궁농협 직원 A씨는 지난 21일 “현금지급기에서 현금을 100원씩 계속하여 송금하는 사람이 있는데 수상하다.”라는 내용으로 112에 신고하여 현금수거책 피의자 검거에 결정적 기여한 공로다.

 

김 씨는 “돈가방을 들고 배회하는 사람을 본 순간 보이스피싱을 직감했고, 현금 건네는 장면을 기다렸다가 붙잡았다.”는 소감을 밝혔고, 농협직원 A씨는 “근무 중 100만원씩 여러번 송금되는 상황이 예사롭지 않아신고한 것이 범인검거에 기여하고, 감사장까지 받게 되어 기쁘다.”는 소감을 밝혔다.

 

최규운 서장은 “보이스피싱 범죄에 적극 대처해주신 유공자 두 분에게깊은 감사를 전한다.”면서“앞으로도 경찰은 보이스피싱 범죄를 예방과 검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익산경찰,왕궁농협 직원 표창장...보이스피싱 범인 검거 유공 관련기사목록
광고